본문 바로가기

매일매일도시락

오돌오돌한 밥도둑, 뼈없는 반건조 노가리 조림

 

아침 기온이 뚝! 가을이 왔음을 실감케하는 날입니다.

하지만, 한낮의 더위가 많이 남아 있지요. ^^

 

이렇게 일교차가 많이 나는날 외풀시에는 걸칠옷 하나씩 준비하는것도 좋지 않나 싶네요.

아침에 서늘한 기온을 느끼며 사랑가득 매일 도시락 포스팅 들어갑니다. ^^

 

일반적으로 노가리 조림을 만들때는 깨끗이 손질을 한뒤에~

토막을 내어 조림을 만드는데요~

오늘은 먹는사람이 먹기좋게 하려고 뼈를 발라내어 조림을 만들었답니다.

왜냐! 내아이의 도시락 반찬이니깐~!! ^^

 

 

짭쪼롬한 맛과 오돌오돌하게 씹히는 맛이 일품인,

부드러움을 함께 겸비한 밥도둑. 반건조 노가리 조림이랍니다. ^^

 

 

반건조 노가리조림과 마른표고버섯 우엉조림,

아이가 좋아하는 열무김치를 함께 넣어 주었답니다.

어떻게 만들어서 싸주었는지, 오늘의 도시락 포스팅 들어갑니다.

 

 

[참고]♬ 밑반찬 & 즉석반찬 모음 (200여가지)

[참고]♪소풍&나들이 도시락모음(김밥,샌드위치,주먹밥등등)

 

 

◈ 밥도둑, 뼈없는 반건조 노가리 조림 ◈

 

 

[재료] 반건조 노가리 20센치정도의 길이 3마리, 간장 1숟가락반, 올리고당 2숟가락, 홍고추 약간,

고추가루 2분의1숟가락, 생강맛술 2숟가락, 다진마늘 1차스푼, 물 3분의1컵, 파, 깨

 

요것이 명태새끼인 노가리인데요~

대가리가 정리되어 있는 반건조 노가리랍니다.

 

 

바짝마른 노가리는 불려서 손질을 해야 하지만,

반건조노가리는 뼈를 발라내기가 쉽답니다.

 

왼쪽 사진처럼 식가위로 내장을 빼낸 배 쪽을 자른뒤에 내장의 시컴한 부분의 막을 떼어내고,

오른쪽 사진처럼 손으로 뼈밑에 손을 넣어 주면 뼈와 살의 분리가 잘된답니다.

 

꼬리쪽은 미리 잘라내시고, 몸통부분만 손질을 하면 된답니다.

 

 

이렇게 깔끔하게 정리가 되었답니다.

 

딱 3마리만 조림을 만들었는데요~

도시락에 넣어주고, 맛짱이 혼자서 점심에 먹을 정도의 양이 나온답니다. ^^

도시락 반찬으로 2인분정도로 생각하시면 되요.

 

 

손질한 노가리는 2센치 정도의 넓이로 잘라주시고,

 

 

팬에 넣고 양념을 모두 넣어주세요.

 

 

너무세지 않은 불로 조림을 하고 끓기시작을 하면 저어가면서 ~

노가리에 간이 배도록..양념이 다 없어지도록 조림을 만들어주고 마무리로 파와 깨소금으로 하면됩니다.

 

 

쨔잔~!! 완성품이랍니다.

 

간이 아주 잘 배인 노가리조림인데요~

그렇지만 심심한 간으로 만들었어요. ^^

 

 

요렇게 담아서 식탁위에 올리면 완전히 밥도둑이랍니다.

꼬돌꼬돌 한 맛과 부드러움이 있는 노가리조림.

먹을수록 입에 착착 붙는 밥도둑이랍니다.

 

 

도시락 반찬으로 이렇게 넣었어요.

 

뼈가 없기 때문에 번거롭지 않게 집어 먹을 수 있답니다.

반건조 노가리조림은 반찬으로도 좋지만, 안주로도 좋다는거~

 

[참고] ♪ 열무김치~! 100% 즐길수 있는 맛난식단

 

 

곁들이 반찬으로는요~

표고버섯 우엉조림과 열무김치를 넣어주었답니다.

 

[참고] 최고의 조림반찬, 마른표고버섯 우엉 장조림

 

 

밥은 보리밥에 달걀후라이 하나 얹어서 싸 주었답니다.

음~ 오늘 점심 도시락이라 아이의 반응은 아직입니당~ㅎㅎㅎ

 

[어제도시락] ♪ 찬밥으로 준비한, 김치 감자 볶음밥 도시락

 

 

사랑가득 오늘에 도시락은 여기까지!

참고하여 보시고 즐거운 요리하세요~^^

 

[9월 도시락] 매일매일 새로운 사랑가득, 맛짱도시락 모음

 

 

[3월 도시락] 매일매일 새로운 사랑가득, 맛짱도시락 모음

[4월 도시락] 매일매일 새로운 사랑가득, 맛짱도시락 모음

[ 5월 도시락]매일매일 새로운 사랑가득, 맛짱도시락 모음

[6월 도시락] 매일매일 새로운 사랑가득, 맛짱도시락 모음

 

 

제 블로그가 마음에 들면 구독+해 주세요

 

  • 이전 댓글 더보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