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 바로가기

맛있는 요리/국물 요리

♬ 전골처럼 끓이면서 먹는 돼지고기 당면김치찌개


맛짱네가 손쉽게 만들어 먹는것중에 한가지가 김치찌개예요.
김치야 늘 집에 있는것이고, 두부라도 있으면 넣어도 되고 없더라도
그냥 그대로 찌개로 만들어 먹어도니 정말 만만한 재료중에 한가지지요.

오늘은 두부는 없었지만 아이가 좋아하는 김치찌깨를 만들었어요.
어떻게? 궁금하시죠?  바로바로~ 당면을 넣은 김치찌개랍니다.
ㅋ 아이가 당면이 들어간 요리를 좋아하니 .. 아이가 좋아하는 김치찌개가 맞는거지요?

그런데.. 당면이들어간 김치찌개를 찌개냄비에 끓이지 않고
보글보글 끓이면서 당면을 건져 먹기위해서 넓은 전골냄비에 조리를 하였답니다.

전골냄비에 끓여먹는 당면이 들어간 김치찌개랍니다.

◈ 전골처럼 끓이면서 먹는 흑돼지고기 당면김치찌개 ◈



[재료] 김치 4분의1포기, 당면 한줌이 조금 안되는 양, 포도씨유 1숟가락, 마늘 3쪽, 대파,
          흑돼지삼겹살 250그램, 생강맛술 2숟가락, 생강즙 2숟가락
          고추장 2숟가락, 쌀듯물 5~6컵이상


당면은 물에 담구어 30분이상 불려놓는다.

찌개는 신김치로 만들어야 한다는거 아시죠?
정말 잘 익은 배추김치는 평상시에 먹는 것보다 작은 사이즈로 자른다.
흑돼지고기는 2.5센치정도의 먹기좋은 크기로 자른뒤에

포도시유, 생강맛술, 생강즙, 고추장을 넣은뒤에 조물조물 무친후에 저어가며 볶아준다.



고기가 거의 익었을때 쌀뜻물을 넣어 잘 섞어주고,

 

저민마늘을 넣은뒤에 끓여준다.
김치가 부드러워지면 간을 맞추고 대파로 마무리 한뒤에 간을 맞춘뒤에는
휴대용 가스로 옮겨 올려 놓습니다.

* 맛짱네 간으로는 간을 하지 않아도 맞는 간이예요.
싱거우면 김치국물이나 소금으로 간을 하면 된답니다.
 

식탁위로 옮긴 김치찌개는 당면을 넣은 뒤에 끓이면서 먹는다.

* 불린당면은 물기를 뺀 뒤에 찌개에 넣어야 싱거워지지 않고,
  국물을 추가 하시려면 멸치육수를 조금씩 추가하면서 먹으면 된다.



이렇게 뽀글뽀글~^^
김치찌개를 끓이면서  당면을 건져 먹는 맛은..
아웅~ 드셔보신분은 아시겠지요?

* 불린당면은 금세 익으니 밥을 준비하여 놓고 당면을 넣어야 불지 않은 면을 드실 수 있답니다.



요거이 맛이! ㅎㅎㅎ
아이말 그대로 끝내준답니다.

ㅋ 만만한 표현 끝내준다는 한마디로 부족한가요?
맛짱네는 당면을 좋아해서 그런지.. 건더기 건져 먹는 맛이 지대로라고들 해요.



바로 지은 밥에 척 올려서~
국물 약간 넣은후에 숟가락으로 떠서 드세요.

뜨거우니 불면서 데지 않도록  호호~ 불면서 먹으면
밥 한그릇 뚝딱 없어진답니다. 



쌀쌀해진 날씨와도 잘 어울리고 다른 반찬이 필요없는 당면 김치찌개랍니다.
재료도 조리도 만만하니.. 오늘저녁 메뉴로  어떠신가요? ^^



스크랩을 하시려면 --->
♬ 전골처럼 끓이면서 먹는 돼지고기 당면김치찌개... 


▲ 찌개같은 떡볶이   ▲ 배추새우젓찌개   ▲ 갈치감자찌개       ▲바지락순두부찌개  ▲ 강된장찌개

 
▲ 고추장감자찌개    ▲ 콩비지양념          ▲ 김치&된장찌개   ▲소시지섞어찌개      ▲ 청국장찌개

제 블로그가 마음에 들면 구독+해 주세요 

  • 이전 댓글 더보기